본문 바로가기

신호등

뭔가 특별한 창원 삼정자 초등학교 어린이 보호구역 지난 5월 17일 오후 4시 30분 경 창원 삼정자 초등학교 어린이 보호구역을 방문했습니다. 삼정자 초등학교는 39학급 학생수 1,000여명이 넘는 큰 학교입니다. 주변에는 주택가와 창원 성주 한림 푸르지오 단지와 접해 있습니다. 아이들 하교가 거의 끝난 시간이라 그런지 한산했습니다.창원지역 FM 95.9 진주지역 FM 100.1창원교통방송 매주 수요일 저녁 6시 10분! 스쿨존 취재방송 "이PD가 간다." 고정출연 중사진 왼편에 보이는 건물이 학교입니다. 보이시는 차도는 학교 윗길인데요. 불법 주정차량이 한대도 없습니다. 속이 시원했습니다.길 가운데 있었던 플랜카드입니다. 안내 때문에 주정차량이 없었던 것일까요? 공사가 끝난 이후에도 계속 주정차량이 없기를 바래봅니다.솟대공원 공사중이라고 합니다. 안전.. 더보기
신호등이 필요한 창원 대방초등학교와 대방중학교 지난 5월 17일 오후 2시 30분 경 창원에 있는 대방초등학교를 방문했습니다. 대방초등학교는 36학급에 학생수가 840여명이 되는 큰 학교입니다. 대방중학교와 붙어 있고 안남초등학교와 가까운 학교 입니다. 이 곳에는 아파트 단지가 많습니다.창원지역 FM 95.9 진주지역 FM 100.1창원교통방송 매주 수요일 저녁 6시 10분! 스쿨존 취재방송 "이PD가 간다." 고정출연 중마침 하교길이라 아이들이 많았습니다.대방초등학교도 주차장을 개방하고 있었습니다. 주차시간은 저녁 7시부터 아침 7시 30분까지였습니다. 교내 10km 서행 운전도 당부하고 있습니다.대방초등학교는 학교 규모가 있어서 그런지 교내 주차장도 상당히 컸습니다. 교내 안전 운전에 더욱 각별한 신경을 써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학교 정문을 나오.. 더보기
진주 봉곡초등학교, 위험하지만 정다운 길 지난 4월 20일, 진주 봉곡초등학교 스쿨존을 방문했습니다. 이 곳은 스쿨존 환경이 좋치 않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제가 도착한 시간은 아이들이 하교하는 시간이었습니다. 아이들이 아니더라도 이미 동네주민들이 많이들 걷고 있었습니다.사진의 왼편에 보이는 것이 학교입니다. 학교 담벼락 밑에 차들이 주차를 하고 있습니다. 위험합니다. 지나다니는 차만 불편한 것이 문제가 아니라 이 곳을 다니는 키가 작은 어린 아이들의 시야가 확보되지 못하고, 아이들이 지나다니는 차를 피하는 것 또한 위험합니다.정문입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문방구가 있습니다. 차들도 다닙니다. 이곳으로 차들이 지나다니지 않는다면 아이들이 얼마나 좋을까요? 엉뚱한 상상을 해봅니다.^^마침 트럭이 지나갑니다. 아이들이 문방구쪽으로 바짝 붙어 섭니다... 더보기
진주 천전초등학교 스쿨존, 해결방법은? 지난 4월 20일, 진주에 있는 천전초등학교 스쿨존을 방문했습니다. 경남문화예술회관 옆에 위치한 학교더군요. 아래 사진 가운데 멀리 보이는 건물이 경남문화예술회관입니다. 교통량이 많을 것이라고는 쉽게 예상할 수 있습니다. 아래 사진은 학교 후문입니다. 차량들이 주정차되어 있습니다. 법적으로는 주정차해서는 안되는 곳입니다.학교 안으로 들어가봤더니 또 다른 문이 있었습니다. 차량이 진출입하는 길로 보였습니다.안전펜스 등 인도 확보가 잘 되어 있습니다. 경남문화예술회관과 인접한 길이었고 이 길에는 불법주정차량이 보이지 않았습니다.일방통행으로 조성되어 있고 한쪽 면이기는 하지만 학교담벼락쪽으로 인도 확보도 잘 되어 있습니다.횡단보도도 험프식으로 조성되어 있습니다. 안전에 신경쓴 노력이 보입니다.학교 주차장입니다.. 더보기
아이들은 대체 어디로 다녀요? 너무 위험한 산호초등학교. 2014년 7월달에 산호초를 방문했었습니다. 당시에 스쿨존 내 불법주정차문제와 인도미확보, 인도 기능을 상실하게 하는 불법 거치물, 신호등이 없는 횡단보도에 대해 우려를 표했습니다. 3년이 지난 지금 어떻게 달라졌는지 궁금했습니다.2014/07/06 - [스쿨존] - [스쿨존 실태]산호초등학교를 다녀왔습니다.약한 빗줄기가 내리던 날이었습니다. 방문 당시, 학교 정문앞에 주차된 차 한대 때문에 배움터지키미 어르신께서 전화를 하시고 분주하셨습니다. 학교 앞에 차를 8시 30분이 된 시각까지 주차해 두시다니요. 아이들이 등교하는 시간에는 차를 빼 주시는 매너가 필요합니다.교문 바로 옆에 주차방지용 탄력봉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이 봉만 설치되어도 불법주정차는 근절될 수 있습니다. 적어도 횡단보도 옆에 탄력봉이 .. 더보기
고성 하이초등학교의 위험한 등하굣길. 지난 4월 4일(화) 고성 하이초등학교를 갔습니다. 민원이 있었던 곳이기도 합니다. 정보 하나 드리자면 자녀분이나 동네의 스쿨존이 위험한 경우, 해당 학교에서는 지역 지자체, 지역 경찰청, 해당지역교육지원층에 협조 공문을 보내셔야 합니다. 학부모님의 경우라면 민원을 내시면 됩니다. 물론 민원을 내셔야 하는 곳도 위와 같습니다. 스쿨존 시설물 관련 시스템은 경찰청에서 위험을 인지하고 시설물 등을 설치하는데, 그 예산을 해당 지자체가 집행합니다. 즉 경찰청과 지자체의 협조로 개선이 가능합니다. 하이초등학교도 지역분의 민원이 있어 방문했습니다. 민원의 주 내용은 학생 통학로가 위험하다는 것이었습니다.학교 바로 앞에는 인도 확보가 잘 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그 거리가 100m내외였습니다. 이 길이 끝나면 바로 .. 더보기
신호등 시정되었지만, 씁쓸한 이유.. 지난 11월 1일 오마이 뉴스에 기사를 썼습니다. 신호등이 이상함을 알게 되어 신호의 이상함과 에너지 낭비, 예산 낭비 행정에 대한 문제점 지적했습니다. 11월 5일자 경남 도민일보에 따르면 진동 관할인 마산중부경찰서에서 주민들의 요구를 수렴하여 지난 11월 3일 신호체계를 바꿨다고 합니다. 기존에는 '학교측이 사용을 계속하면 변경이 힘들다.'고 말하던 경찰이 이번에는 '학교측과 협의해 지난 3일 직진 신호를 없앴다. 또한 학교 후문쪽에서 바라보는 신호등도 완전히 제거했다.' 고 했습니다. 현장에 가 보았습니다. 아침에 신문을 읽고 직접 현장에 가 보았습니다. ▲ 신호등 변경 전 후. 위쪽이 기존의 신호등, 아래쪽은 달라진 신호등입니다. ⓒ 김용만 위쪽의 신호등을 보시면 4구입니다. 닫힌 교문쪽으로 직진.. 더보기
진동 삼진고의 이상한 신호등, 더 이상한 경찰답변. 새로운 동네, 진동에 이사를 왔습니다. 나름 도심 외곽지역이라 조용하고 쾌적한 환경에 만족하고 살고 있었습니다. 허나 생활하다보니 이상한 점이 발견되었습니다. "어라. 이게 뭐지?" 길이 없는데. 직진신호? ▲ 파란색 색칠된 곳은 S고의 후문입니다. 굳게 닫혀 있습니다. 하지만 신호등은 직진, 파란불이 들어와 있습니다.ⓒ 김용만 차량의 이동량이 많은 동네의 사거리입니다. 이곳의 신호등을 따르는 차량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이 곳은 은밀히 보면 3거리입니다. 한 쪽방향은 S고등학교 후문으로써 문이 굳게 닫혀있습니다. 하지만 신호등은 이 길로 직진할 수 있다고 신호를 보냅니다. 더 어이없는 것은 이 길에서의 좌회전 신호는 3초 내외지만 직전 신호는 20초 가량 됩니다. 즉 차량들은 길도 없는 곳으로 가라는 이.. 더보기
[스쿨존실태]가포초등학교, 정확한 시설이 필요합니다. "안전한 스쿨존 TBN과 함께" 창원교통방송 창원 등 동부경남 FM 95.5 진주 등 서부경남 FM 100.1 매주 월요일 아침 8시 40분 경 방송 마산합포구 가포동에 위치한 가포초등학교에 다녀왔습니다. ▲ 가포초등학교 올라가는 길입니다. 오른쪽 길에 경계석이 보입니다. 위에 '어린이 보호구역'표지판이 있습니다. 속도를 줄이라고만 되어 있고 제한속도 30km 이하라는 말을 보이지 않습니다. ▲ 앞서 말씀 드린 바와 같이 오른쪽 밑에 있는 이런 돌을 차도와 인도를 구분하는 경계석이라고 합니다. 최소한의 보행자를 배려하는 장치입니다. 가운데 과속방지턱이 있으나 높이가 높지 않아 실효성은 의문입니다. 1시방향이 학교 입구입니다. ▲ 가포초등학교 정문입니다. 학교 주출입구는 이쪽 뿐입니다. 이문으로 스쿨버스와.. 더보기
[스쿨존실태]우산초등학교. "안전한 스쿨존 TBN과 함께" 창원교통방송 창원 등 동부경남 FM 95.5 진주 등 서부경남 FM 100.1 매주 월요일 아침 8시 40분 경 방송 진동면에 위치한 우산초등학교에 다녀왔습니다. 참 이쁜 학교였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외곽에 있는 학교들이 이쁩니다. 아무래도 제가 초록색을 좋아해서 그런 것 같기도 합니다. 제겐 초록색의 풀과 나무에 둘러쌓여 있는 학교가 이쁩니다.^^. 한적해 보였습니다. 학교쪽으로 다가가봤습니다. ▲ 입구입니다. 바닥에 어린이 보호구역 표시가 보입니다. ▲ 곧 속도 제한 표시와 길이 좁아진다는 표시가 있습니다. 왼편에 학교가 보이는 군요. ▲ 학교 앞입니다. 차도와 인도가 구분되어 있지 않습니다. 인도가 없습니다. ▲ 학교 옆쪽 차량 출입로로 보입니다. 반쯤 기울어진.. 더보기
[스쿨존 실태]산호초등학교를 다녀왔습니다. '안전한 스쿨존 TBN과 함께'매주 월요일 오전 8시 40분 경마산, 창원 등 동부 경남 FM 95.5진주 등 서부경남 FM 100.5 산호초등학교를 다녀왔습니다.정말...말이 나오지 않았습니다. 아래 사진부터 보시죠. ▲ 정문입니다. 왼쪽 편에 학교가 있습니다. 주차금지 표시와 상관없이 수많은 차량들이 주차를 하고 있습니다. ▲ 어린이 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강력 단속??? 누가 한단 말입니까??? 위반시 과태료 8만원?? 운전자들은 왜 불법 주차를 할까요? ▲ 학교 측면입니다. '어린이 보호구역'이지만 어린이들이 다닐 인도는 아예 없습니다. ▲ 인도를 막고 있는 차량들...대체 어떤 생각을 하고 있을 까요? ▲ 뒤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아이들은, 보행자들은 대체 어디로 다녀야 합니까? ▲ 사거리 입니다.. 더보기
진동초등학교의 스쿨존이 바뀌었습니다!! 제가 얼마전 진동초등학교를 방문했고 방송을 하고 블로그에 포스팅을 했습니다. 자녀의 초등학교는 안전합니까? 진동초등학교 그리고 어제(2014. 5월 27일) 오후에 그 길을 지나시던 '안전한 스쿨존 만들기' 페이스북 그룹 회원님으로부터 연락이 왔습니다. 신호등이 3구에서 4구로 교체되었다구요. 너무나 기뻤습니다. 오늘 현상 사진을 부탁드렸습니다. ▲ 이전 사진입니다. 신호등이 3구입니다. 즉 좌회전 표시가 없습니다. 가운데 '비보호' 표지판이 있습니다.▲ 오늘(5월 28일)사진입니다. '비보호'표지판이 없어졌고, 4구로 좌회전 표시가 들어있습니다. 시기가 우연히 맞아떨어졌는지도 모르지만, 저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습니다. 이곳의 문제점에 대해 많은 분들이 공감하고 실천하신 것입니다. 관련 담당자분들께 감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