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토끼

아파트에서 토끼 키운다고 고생하는 딸아이.^^ 저희 집에는 토끼를 키웁니다. 두마리를 키웠는데 글쎄 이 놈들이 암, 수 였던 것입니다. 어찌 알았느냐! 어느 날 보니 작은 새끼 토끼 3마리가 고개를 빼꼼 내미는 것이었습니다. 어찌나 귀엽던지요.^^ 토끼의 짝짓기 속도(?)는 유명합니다. 정말 순식간입니다. 글구 수컷이 암컷을 계속 쫓아다닙니다. 해서 딸아이가 묘수를 냈습니다."엄마, 어스가 계속 하드를 쫓아다니고 괴롭혀, 약간 떨어뜨리자." 해서 방 안에 어스용 작은 울타리를 만들었습니다. 숫컷만 떨어뜨렸습니다. 서로 보입니다. 공간만 분리했습니다. 한번씩 방에 토끼를 풀어주고 딸아이는 같이 놉니다. 밥도 주고, 청소도 하고, 쓰다듬어 줍니다. 딸아이가 토끼를 돌볼때는 방에 '출입금지'라고 적혀 있습니다. 한참을 놀고 와서 토끼에 관한 이런 저런 재.. 더보기
집에서 키우는 토끼들이 새끼토끼를 낳았습니다. 저희 집에서는 토끼를 키웁니다. 몸이 아팠던 애들을 치료해 준다고 데려왔던 것이 시작입니다. 아픈 한마리와, 혼자 남은 한마리를 데리고 왔습니다. 이름은 '어스'와 '하드'입니다. 어스와 하드의 성별은 몰랐습니다. 어느 날 보니 새끼 토끼 3마리가 있었습니다. "헉!! 아빠!!! 토끼들이 새끼를 낳았어!!" 믿을 수가 없었습니다. 너무 귀여웠습니다. 그날 밤, 딸아이가 토끼 그림을 그렸습니다. 저희가 보기에 '어스'가 숫컷입니다. 요즘들어 계속 '하드'를 귀찮게 합니다. 소위 말하는 짝짓기를 계속하려 합니다. 딸아이는 '하드'가 가여웠나 봅니다."엄마, 어스가 하드를 계속 괴롭혀, 하루종일 따라다녀. 분리해야 하지 않을까?" 해서 지금 어스는 방안으로 분리되어 있습니다. 베란다에선 하드가 새끼토끼들과 지.. 더보기
학교에서 키우는 토끼가 새끼 토끼를 낳았습니다. 저희 학교에는 토끼장이 있습니다. 올해 아이들과 함께 더 넓고 쾌적한 곳으로 이사도 했습니다.2018/09/06 - [공립대안 경남꿈키움중학교] - 경남꿈키움중학교의 토끼장 이사 이야기이사하고 나서 한참이 지나도 새끼토끼가 태어나지 않아 나름 걱정했습니다.'뭔가 불편한 것이 아닌가...' 어느 날, 동물농장(토끼를 키우는 자율 동아리)의 한 아이가 와서 말했습니다."선생님! 새끼 토끼가 있어요!!!""정말???? 몇 마리야?""전 3마리 봤어요.""그래? 그럼 새끼 토끼 있을 땐 토끼들이 예민하니까 당분간 토끼장 출입은 자제하자." 그리고 그 주 전교생이 다 모인 주열기 시간에 안내했습니다."여러분, 토끼 가족이 새로 생겼습니다. 토끼들이 예민할 수 있으니 토끼 우리에는 동물농장에서 밥주는 몇몇 아이들 .. 더보기
부산 어린이 대공원 옆 삼정더파크 동물원에 다녀왔습니다. 지난 10월 17일 마산 출신의 북극곰 통키가 숨졌습니다. 통키는 1995년 마산 돝섬에서 태어나 1997년부터 에버랜드에서 살았습니다. 충격적인 사육실태를 알린 곰이기도 했지요. 그 전에는 대전 동물원을 탈출한 퓨마가 사살된 일도 있었습니다. 저는 여러모로 동물원에 대한 인상이 좋지 않았습니다. 동물들이 돈벌이의 수단으로 이용되는 것도 동의하기 어려우며, 사육현실도 너무 비참하다고 알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허나 아이들은 동물을 좋아합니다. 책에서만 보던 동물을 직접 보는 것을 아주 좋아합니다. 이 날도 아내님께서 딸아이가 원한다며 동물원을 가자고 했을 때, 마음이 좋지만은 않았습니다. 해서 운전하며 딸아이에게 아빠가 동물원 가는 것을 썩 좋아하지 않는 내용을 이야기 했습니다. 딸아이도 고개를 끄덕였고,.. 더보기
[딸과 아빠의 그림일기]아빠, 난 토끼가 너무 좋아요.^^ 저희 집에서는 반려동물로 토끼를 키우고 있습니다. 딸아이가 너무 좋아하기 때문이지요. 토끼 관련 이야기는 제 블로그에도 많이 소개했습니다. 2018/09/27 - [딸아이와 함께 쓰는 그림일기] - [딸과 아빠의 그림일기]어스와 하드, 두 토끼 이야기2018/09/08 - [딸아이와 함께 쓰는 그림일기] - [아빠와 딸의 그림일기]토끼와 강아지는 귀여워.2018/08/16 - [딸아이와 함께 쓰는 그림일기] - 반려동물로 너무 귀여운 토끼 어스와 하드2018/07/05 - [마산 청보리' 사는 이야기] - 아파트에서 토끼 키우기딸아이에게 '오늘 그림 일기는 뭐야?'라고 물으면 특별한 일이 없으면 '토끼'라고 답합니다. 아침에 일어나면 토끼장에 제일 먼저 가고, 학교 갔다 오면 토끼장에 제일 먼저 갑니다... 더보기
[딸과 아빠의 그림일기]어스와 하드, 두 토끼 이야기 저희 집에는 반려동물로 토끼를 키웁니다. 해서 제 블로그에는 토끼 관련 글들이 많습니다.^^2018/09/08 - [딸아이와 함께 쓰는 그림일기] - [아빠와 딸의 그림일기]토끼와 강아지는 귀여워.2018/08/16 - [딸아이와 함께 쓰는 그림일기] - 반려동물로 너무 귀여운 토끼 어스와 하드2018/07/05 - [마산 청보리' 사는 이야기] - 아파트에서 토끼 키우기토끼를 키우며 좋은 일들만 있었던 것은 아닙니다. 예전에 키우던 토끼들을 먼저 하늘나라로 보낸 경험도 있습니다. 온 가족이 슬퍼했던 순간이었습니다. 딸아이는 유독 눈물을 많이 흘렸습니다. 정성을 다해 하늘나라로 잘 보내주었습니다. 처음 길렀던 토끼를 보내고 난 뒤 정말 다행히 그들의 새끼토끼들이 있어서 다시 키우고 있습니다. 딸아이의 토.. 더보기
마산 돝섬 해상유원지를 소개합니다. 지난 9월 9일 가족들과 마산 돝섬에 나들이를 갔습니다.요금입니다. 배는 30분 간격으로 다닙니다. 배를 타서 그런지 신분증이 필요합니다. 방문 계획이 있으신 분들 참고하세요.^^배 타기 전 시간이 있어 아이들과 놀았습니다. 선착장에 기다리기 지루하지 않게 약간의 볼꺼리들이 있습니다.토끼와 새들도 있습니다.토끼를 키우는 입장에서...왠지 좁은 곳에 갇혀 있는 토끼들이 애잔해 보였습니다.배타고 출발!!! 갈매기들이 배를 따라 왔습니다. 아마 새우깡 때문인 것 같았습니다. 혹시 새 전문가님 계신가요? 갈매기가 밀가루로 된 새우깡을 먹어도 괜찮은가요?ㅠㅠ. 저희도 새우깡을 줬지만 마음 한 켠으로 미안한 마음이 들었습니다.돝섬으로 가는 길은 좋았으나 마산 앞바다는 상당히 아파 보였습니다. 물 색깔이 달랐습니다... 더보기
[아빠와 딸의 그림일기]토끼와 강아지는 귀여워. 아이들을 데리고 한번씩 학교에 갑니다. 저는 토끼밥을 주는 것이 목적이고 아이들은 놀러 갑니다. 학교에 토끼장과 강아지 '진이'가 있습니다. 아이들은 토끼들과 '진이'를 좋아합니다. 아이들이 동물을 좋아한다는 것은 의외였습니다. 그 이유는 아는 것에는 오래 걸리지 않았습니다. 동물들을 실제로 만나본 적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우연히 토끼를 만났고 집에서 기르고 있습니다. 요즘은 강아지와 고양이를 좋아합니다. 길고양이들에게 먹을 것을 주기도 했고 강아지와는 신나게 뛰어 놀기도 합니다. 물론 처음 만나는 동물에게는 경계심을 가집니다. 무서워서가 아니라 '동물들이 더 무서워할까봐.'가 이유입니다. 동물을 좋아한다는 것은 새끼일때, 귀여울 때만 보는 것이 아니라 동물들이 불행하지 않게 생활할 수 있도록 돌보는 것.. 더보기
경남꿈키움중학교의 토끼장 이사 이야기<최종편> 경남꿈키움중학교의 토끼장 이사 이야기, 최종편입니다.이전의 상황부터 보시지요.^^2018/09/04 - [공립대안 경남꿈키움중학교] - 경남꿈키움중학교의 토끼장 이사 이야기2018/09/05 - [공립대안 경남꿈키움중학교] - 경남꿈키움중학교의 토끼장 이사 이야기8월 27일 시작한 공사는 사실 금요일까지 마무리 되면 좋겠다고 생각했었습니다. 기존의 토끼장을 설치하는 데도 근 일주일정도 걸렸기 때문입니다. 물론 그 때는 샘들이 많이 도와주셨습니다. 따라서 이번에는 아이들이 주도해서 한 공사였기에 5일만에 완성해도 기적이라고 생각했었습니다. 그런데 이럴수가...3일만에 완성했습니다!!! 그 현장을 공개합니다. 이튿날까지 해체 및 기본틀은 완성했고 3일째에는 외부 동물로부터 안전확보와 토끼장 안의, 쾌적한 토.. 더보기
경남꿈키움중학교의 토끼장 이사 이야기<2편> 어제 토끼장 이사이야기 1편을 소개드렸습니다. 이어서 2편을 소개합니다.^^2018/09/04 - [공립대안 경남꿈키움중학교] - 경남꿈키움중학교의 토끼장 이사 이야기우선 첫날 기존 토끼장을 해체했고 새 이사장소로 재료들을 옮겼습니다. 둘째날부터는 본격적인 토끼장 공사가 시작되었습니다.새 토끼장은 지붕을 안 만들기로 했습니다. 재료가 부족했던 것이 가장 큰 이유였고, 토끼들이 뛰어 놀 공간을 더 넓게 만드는 것이 좋겠다는 이유였습니다.3학년 학생도 와서 삽질을 거들었습니다. 이 학생은 평소 학교 생활에 적극적이진 않았지만 동생들이 도와달라고 하니 땀을 뻘뻘 흘리며 열심히 도와줬습니다. 동생들도 좋아했고, 이 친구도 훌륭했습니다. 역시 같이 땀을 흘리는 경험은 소중하다는 것을 느꼈습니다.문을 세웠습니다.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