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만의 함께 사는 세상 :: 진동 협성 엠파이어 아파트의 재미있는 이야기
728x90

지난 4월 29일 토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진동 협성 엠파이어 아파트 중앙 분수대에서 재미있는 행사가 있었습니다. 이름하야 "아나바다"운동이었습니다. "아나바다" 기억나시는지요? "아껴쓰고 나눠쓰고 바꿔쓰고 다시쓰는"운동입니다. 진동협성엠파이어 아파트 부녀회에서 주최한 2017년 첫 행사였습니다. 

10시쯤에 미리 내려갔습니다. 헉! 벌써 어린 장사꾼들이 자리를 잡고 있었습니다.

이 아이들은 참 재미있었습니다. 이 물건들을 판 돈으로 어린이날 선물을 살 꺼라고 하더군요. 부모님과 합의한 내용이랍니다. 이런 교육도 참 재미있었습니다. 

마칠 때 쯤 확인해보니 이 아이들이 물건을 정말 거의 다 팔았습니다. 장사수완이 대단했습니다.

ㅋㅋㅋ상대적으로 왜소하지만 이 날 장사를 위해 전날 밤 부터 물건을 챙겼던 딸아입니다. 놀랍게도 완판! 했습니다. 얼마 벌었는지 물어보니! 자그마치 2,000원을 벌었다고 좋아하더군요.

장사가 무르익으니 갑자기 집에 가서 팔 물건들을 갖고 온 아이들도 있었습니다.

이 날의 인기 상품인 딱지도 등장했습니다. 저희들끼리 신나게 장사를 했습니다.

장당 1,000원~2,000원인 성인 옷 부터

새제품 두장 만원!

사업을 확장(?)하신 입주민 분도 계셨어요.^^. 가운데 곰젤리는 어린 손님들을 위한 것.^^

야외 커피숖도 차려졌구요.

실제 돈이 들은 카네이션도 선보였습니다.^^. 행사 당일에는 많이 안 팔린 듯 보였으나 행사 이후, 사장님을 찾는 톡이 빗발쳤습니다.

너무 이쁜 옷들이 두장 5,000원. ㅜㅜ..

협성뜨개모임. <뜨개하는 여자들>도 프리마켓에 참여하셨습니다. 매주 뜨개모임을 하시는데 벌써 2년째가 되어 가는 프로(?)들의 모임입니다. 매월 실을 지원해서 무료로 작픔을 뜨실 멋진 기회도 제공하는 입주민 자체 동아리 <뜨개하는 여자들>, 이런 아파트, 멋지지 않나요?^^

다양한 물건들이 있었습니다.

11시가 되자 엄청난 인파들이 몰려왔습니다.

많이 팔리든 안팔리든 즐거운 만남이 이어졌습니다.

꼬마 손님들을 위한 물건들도 있었어요. 비눗방울놀이기구, 바람개비, 게다가 이 날의 핵폭탄 급, 메가 파워 상품은 바로!!!

솜사탕!!! 이었습니다. 지역의 지인으로부터 빌린 것입니다. 빌려주신 전 모씨께 다시한번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솜사탕을 사기 위한 줄...끝이 보이지 않았습니다.

드디어! 자기 차례가 되어 솜사탕을 받았을 때! 아기의 표정이란!!!^^

아이들은 옆에서 비눗방울 놀이하며 친구들과 재미있게 놀았습니다. 엄마, 아빠는 쇼핑하고, 아이들은 함께 놀고,^^

협성 아나바다 행사는 단지 높은 수익을 올리기 위해 거래만 하는 모임이 아닙니다. 입주민들이 주말에 나와 서로 인사하고 이웃의 정을 쌓고, 아이들은 친구들과 함께 노는 따뜻한 아파트가 되기 위한 행사입니다.

진동 협성 엠파이어 아파트 부녀회에서는 또 다른 놀이꺼리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여름철엔 시원한 저녁에 입주민들이 광장에 나와 함께 즐길 수 있는 꺼리가 어떤 것들이 있는지 벌써부터 고민하고 있습니다.

집이 단지 잠만 자고 밥만 먹는 곳이 된다면 슬픈 일입니다. 특히 아파트라면 편리한 생활 더하기, 좋은 이웃들과 사귀는 것 또한 아주 즐거운 일일 것입니다. 서로가 알게 되고 서로를 배려하게 된다면 아파트 생활도 삭막하다고 할 수 없습니다.

첫 행사는 성공적으로 끝났습니다. 다음 행사도 기대됩니다. 모든 행사는 입주민들의 참여로 완성됩니다. 혹, 이번에 못 오셨던 분들은 다음 행사때는 참석해 주시면 좋겠습니다. 제가 경험해보니 모르는 사람은 있어도 나쁜 사람은 없습니다. 나빠 보이는 사람도 알고보면 좋은 사람인 경우가 훨 많았습니다.

진동이라는 촌의 아파트에서 있었던 일입니다. 도시의 아파트에서도 이와 유사한 작은 잔치들이 자주 열려 지역 공동체가 활성화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결국 세상은 혼자 사는 곳이 아니라 함께 사는 곳이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마을, 동네, 이웃사촌, 잊고 있었던 단어지만 정겨운 단어입니다. 아이들이 행복하게 뛰어 놀고 어른들이 편안하게 서로를 대하는 마을이 많아졌으면 합니다. '함께'는 그래서 더 의미있습니다. 

진동 협성 엠파이어 아파트 부녀회를 응원합니다.^^


Posted by 마산 청보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