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만의 함께 사는 세상 :: [요리초보아빠의 요리도전기]먹어는 봤나 된장국수!!!

점심을 완전 잘먹었어요. 집에 와서 시연인 놀고, 와이프와 전 낮잠을 잤죠. 어찌나 달콤하던지.^-^;

자고 일어나니 5시, 배는 안 고프고 뭐는 먹어야 겠고..

부엌을 뒤져보니, 어제 먹고 남은 된장찌게가 눈에 띄였어요. 다시 데파 먹기엔 양이 적고..뭐하지?

아하!!!된장국수!!

주재료-먹다남은 된장찌게, 소면

부재료-혹시 된장찌게에 내용물이 적으면 첨가하시면 됩니다.

우선 먹다 남은 된장찌게 입니다. 정말 맛있었어요.^-^

국수를 말아먹어야 하기에 게는 제가 우선 먹었습니다. ㅋㅋㅋ

게를 먹어버리니 양이 확! 줄어드네요.

해서 냉장고 뒤져 넣을 만한 것을 꺼내봤어요.

양파와 감자, 파를 꺼내 손질하구요.

멸치 넣고 끓인 육수에 멸치 꺼내고 소면 투하!!!

면을 쫄깃하게 하는 팁! 접때 말씀드린 것 처럼 부글부글! 끓을 때 찬 물을 한 컵씩 넣어주세요. 전 두번 정도 넣습니다.

끓을 동안 두부 정리, 이쁘죠?^-^

면 다 익었으면 꺼냅니다. 바로 흐르는 찬물에 헹구세요. 신속하게! 그리고 보시는 바와 같이 물기가 빠지게 받쳐 둡니다. 

면 건져낸 물에 남은 된장 찌게 다 붓구요. 물의 양이 많아졌기에 된장을 좀 더 풀었습니다.

준비한 재료들 모두 넣구요. 마지막으로 두부 투하!

짜잔!!! 완성입니다. 약간 사진은 된장라면 처럼 나왔는데요. 된장국수입니다. 사실 간단히 말하면 소면을 된장에 말은 것 뿐입니다. 근데 그 맛은...히햐..개운하고 얼큰한게 환상적이었어요.^-^. 딸래미는 또 두그릇! 6살 아이가 두 그릇 먹을 정도면 잘한것 아닌가요?

이번 주말은 이렇게 보내게 되는 군요. 내일은 또 어떤 놀이를 하고 놀런지. 내일이 기대됩니다. 맛있는 것 많이 많이 만들어 드세요~

^-^. 아니군요. 사 드셔도 될 것 같습니다. 주부님들의 해방(?)을 위해서 말이죠. 저도 요즘은 사실 와이프가 '여보 사먹자.'라는 말이 어찌나 반갑던지..^-^;; 암튼 모두들 화이팅입니다.

Posted by 마산 청보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