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학생인권조례

경남 학생인권조례에 대한 중학생들의 대안은? 경남의 교육계가 시끄럽습니다. 경남학생인권조례때문인데요. 찬성과 반대측이 팽팽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와 관련 12월 7일자 경남도민일보에 보면 라는 기사도 있었습니다. 그렇다면 실제 중학생들은 학생인권조례에 대해 어떻게 느끼고 있을까요? 참고로 일반중학생들은 아닙니다. 대안중학교 중2학생들의 생각입니다. 사회시간에 '학생인권조례'에 대한 찬/반 토론 수업을 진행했습니다. 첫 시간에 대한 내용은 이미 소개드렸습니다.2018/11/22 - [공립대안 경남꿈키움중학교] - 실제 중학생들이 느끼는 경남 학생인권조례는?첫 수업이 끝난 후 아이들과 대안까지 마련해 보자고 2차시 수업을 준비했습니다.2차시 수업 현장입니다. 찬/반 팀 애들이 각자 모여 자료를 수집하고 의견을 모으고 있습니다.반대측 입장의 아이.. 더보기
부학생회장 보궐선거와 학생인권조례 경남꿈키움중학교에서 지난 9월 13일, 목요일 공동체 회의 시간에 부학생회장 보궐선거가 있었습니다. 이전의 부학생회장 학생이 전학을 갔기 때문에 치뤄진 선거였습니다.어찌보면 중학교의 부학생회장 보궐선거는 별 것 아닌 행사치레일수도 있습니다. 허나 경남꿈키움중학교에서는 학생회의 역할과 의미가 중요하기에 아이들은 아주 진지하게 임했습니다.올해부터 경남꿈키움중학교의 선거는 학생들로 꾸려진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진행합니다. 후보자 접수부터 선거기간, 투표, 개표까지 '선거관리위원회'에서 100% 진행합니다. 선생님들은요? 선관위가 요구하는 물품, 행정적 절차를 대신해 줄 뿐입니다.고맙게도 후보자가 두명이었습니다. 한시간 정도 학생들의 자유 질의응답 시간이 있었고 학생들은 '부회장이 되면 어떻게 할 건가? 평소 .. 더보기
고소득층이 무상급식을 반기는 이유. [책서평]김상곤의 교육이 민생이다. "교육문제에 색깔론을 들이대는 것이야말로 정치적 노림수가 분명한 행위라고 봅니다. 이런 얘기를 하는 사람들을 가만 보면, 철저하게 기득권의 이해관계에 따라 움직인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본문 중) 김상곤, 귀에 익은 이름입니다. 필자는 단지 전 경기도 교육감으로 혁신학교를 전파하며 무상급식, 학생인권조례를 실천해낸 분, 게다가 교육부와의 법정 다툼이 끊이지 않는 분, 최근에 경기도 지사 출마를 공언한 분 정도로 알고 있었습니다. 책을 내셨다는 소식을 듣고 얼른 구하여 읽어 보았습니다. 행복한 학교는 무엇인가? ▲ 김상곤,김은남 지음/ 시사IN북/ 김상곤 전 경기도 교육감의 철학을 알 수 있는 책이다. 한국교육의 전반적인 이해와 대한에 많은 답을 준다. ⓒ 김용만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