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만의 함께 사는 세상 :: '밀양영화고' 태그의 글 목록
728x90

지난 6월 19일, 경남꿈키움중학교에서는 미리 가보는 고등학교 탐방 프로그램으로 밀양 영화고등학교를 방문했습니다. 밀양영화고등학교는 2017년 3월 1일에 개교한 학교로 2018년 현재 최고 학년이 2학년입니다. 학생수는 전교생이 60명쯤 됩니다. 학년당 2개 학급이고 각종학교입니다.

위 건물은 기숙사인 '별무리관'입니다. 기숙사안에 노래방과 헬스장이 구비되어 있었습니다. 시설이 참 좋았습니다.

학교 건물입니다.

경남꿈키움중학교 1, 2, 3학년 아이들은 영화고 3층 북카페에서 학교에 대한 설명을 들었습니다. 개교한지 2년째라 그런지 공사 중인 곳도 있었고 북카페도 정리된 모습이 아니었습니다. 북카페에 책이 별로 없음은 아쉬운 부분이었습니다.

아이들이 설명을 듣는 동안, 저는 개인적으로 학교를 둘러보았습니다. 연습실에 가니 영화고 학생들이 자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었습니다. 짧은 대화를 나눠봤습니다. 학생들은 대체로 학교생활을 만족한다고 했습니다. 다만 연습하는 시간이 더 많았으면 좋겠다고 하더군요. 학생들이 연기에 관심이 많다는 것을 쉽게 알 수 있었습니다.

영화고등학교 답게 복도에는 영화 포스터가 배치되어 있었습니다. 깔끔했습니다.

자유 게시판으로 보였습니다. 아이들의 생활을 읽을 수 있었습니다.^^

영화고등학교라 그런지 학교 곳곳에는 영화관련 내용들이 많았습니다.

영화감상실도 있더군요. 우와!!!

국어수업을 참관할 수 있었습니다. 원래 북카페에서 수업을 해야 하는데 이 날 북카페는 경남꿈키움중학교 아이들이 있어서 부득이 야외수업을 진행한다고 하더군요. 왠지 수업을 방해한 것 같아 미안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저 혼자 느낌일까요? 학생들은 야외수업을 좋아하는 것 같았습니다.^^. 그리고 국어샘께서도 유쾌하게 수업을 진행하셨습니다.

이 날 수업내용은 시나리오 읽기라고 하더군요. 아이들은 팀별로 자유로이 학교 곳곳으로 흩어져 시나리오를 읽는 연습을 하더군요. 수업 마칠때 쯤 모여서 실제 연기하는 모습도 봤습니다. 최소한 밀양 영화고등학교는 영화, 연기, 연극에 특성화된 고등학교임에는 분명했습니다.

강당입니다. 가칭, 꿈무리관이라고 하더군요. 리모델링 공사중 이었습니다. 어떤 공사인지 여쭤보니, 공연이 가능한 무대를 갖추기 위한 공사라고 했습니다. 가까이서 보니 조명 등 정말 대단했습니다. 그 어떤 공연도 소화할 수 있을 것 같았습니다. 영화고는 아이들의 교육환경을 위해 많은 투자를 하고 있었습니다.


밀양영화고등학교 방문 후기를 정리하자면,

1. 영화에 관심있는 친구들에게는 최고의 학교 같았다.

2. 아이들의 만족도가 높아 보였다.

3. 영화 전문가를 육성하고자 하는 프로그램과 학교 시설은 최고였다.

대안학교라고 해서 생태적, 자연적, 대안적 철학을 모두 가져야 한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어떻든 다양한 형태의 학교가 많아짐은 아이들에게도 바람직한 형태라고 생각됩니다. 천편일률적인 고등학교 형태보다는 영화고, 음악고, 연극고 등 다양한 학교가 많아짐은 교육환경을 풍요롭게 할 것입니다.


경남에 영화고가 있다는 것이 참 다행입니다. 다만, 이 학교를 졸업하고 영화인으로 자랄 아이들이 고등학교 생활을 돌아보며 상대를 이해하고, 자연을 존중하며, 자유의 소중함을 알며 자라면 더 좋겠다라는 바램을 가졌습니다. 영화는 기능도 중요하지만 어떤 생각을 가지고 연기를 하느냐도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몇년 후면 이 학교 졸업생 중 실제 데뷔를 하는 학생들이 나올 것입니다.


단지 주연으로 발탁되고 감독이 되는 유명인을 배출한 학교가 아니라 특별한 감수성을 가지고 함께의 가치를 실천하는 영화인들이 많이 배출되는 학교가 되길 바랍니다.


영화에 관심있는 학생들에게 밀양 영화고등학교를 추천합니다.^^

Posted by 마산 청보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다사중학생 2018.10.05 17:5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이 학교에 관심이 있어서 정보를 찾아보고 있었는데 학교가 정말 좋은 것 같아요.

728x90

지난 12월 2일~3일, 창녕 부곡에서 2016년 경남대안학교 협의회 워크숍이 있었습니다. 경남의 여러 대안학교의 교장샘, 샘, 학부모분들 80여분이 참여하셨습니다.


경남교육청에서 주최한 행사였고 각 학교에서 많이들 오셨습니다. 참여학교로는 경남꿈키움중학교, 남해상주중학교, 태봉고등학교, 간디고등학교, 김해대안학교 준비팀, 원경고, 지리산고, 영화고, 음악고, 대안교육네트워크팀이었습니다. 많이들 오셨습니다. 열정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첫 날의 메인 강연은 태봉고 박경화 선생님의 '학교협동조합'이었습니다. 태봉고의 작업장학교 이야기였는데요. 정말 태봉고가 대단해 보였습니다. 배움 이상의 실천을 행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경남에서 누구도 가보지 못한 길을 가고 있었습니다. 당장 힘이되어 드릴 순 없지만 응원하는 마음 가득합니다.

1박을 했고 다음 날에는 학교별 토론을 했습니다. 토론 주제로는 교육과정, 생활지도, 학부모회, 진로교육, 교사연수 였습니다. 2시간에 걸친 깊은 토론을 했고 학교별로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각 학교마다 처해있는 현실과 고민하는 지점이 달랐습니다만 그 마음은 하나였습니다. 모두가 행복한 학교, 모두가 성장하는 학교를 원하다는 것이었습니다.

김해대안학교 준비팀의 이한준샘께서는 악기연주를 해 주셨습니다. 어찌보면 지루하고 딱딱할 수 있는 발표 분위기속에서 감미로운 연주는 정말, 메마른 감성을 자극하기에 충분했습니다. 다시한번 연주해 주신 이한준님께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모든 학교의 발표가 끝난 뒤 마지막 일정으로 이수광 전 이우학교 교장샘으로부터 '대전환시대, 대안교육의 질적 전환과제'에 대한 특강을 들었습니다.

이수광샘께서 던지신 화두는 총 다섯가지였습니다.


- 왜 교육하는가?(교육의 전제와 가정)

- '교육적 성공'이란 무엇을 의미하는가?

- 교육주체의 삶은 온전한가?

-학교(배움터)는 삶의 공간으로 기능하는가?

-한국사회 교육의 이상은 무엇인가?


말씀하신 한가지, 한가지가 와 닿았습니다.


"직업의 종류를 아는 것이 진로교육이 아닙니다. 그것이 무슨 의미가 있습니까? 세상에 두려움이 없는 아이들을 육성하는 것, 이것이 진정한 진로교육입니다. 그리고 이 교육이 어찌보면 대안교육입니다."


"현재의 학교는 공부하는 곳, 입시 준비기관입니다. 하지만 이제 학교는 삶을 익히는 곳, 관계를 통해 자아를 빚는 곳이 되어야 합니다. 저는 이것을 인간 존엄 가치의 '절대화'공간이라고 명명합니다. 학교는 인간 존엄 가치의 '절대화' 공간이 되어야 합니다."


열심히 경청했습니다. 반성이 되었습니다. 많은 것을 느꼈습니다.


느낌만으로, 생각만으로 교육하는 것은 위험할 수 도 있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공부를 해야 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대안학교 전체 위크숍


경남의 대안학교들은 2달에 한번씩 만나서 여러 이야기를 나눕니다. 하지만 이렇게 1박 2일로 만나 함께 하니 또 다른 매력이 있었습니다. 다른 학교 샘들과 친해져서 우선 좋았습니다. 부모님들이랑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누니 또 좋았습니다. 교육청 관계자분들과 바로 이야기하니 또 의미가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매년 한번씩 이런 자리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바램이 생겼습니다.


이번에 원경고를 방문했더니 입구에 이런 글이 있더군요.


'멀리가기 위하여 함께 가는 길'


멀리가기 위해서는 함께 가야 합니다.


아이들이 살아나는 교육을 꿈꿉니다.


<착한 광고>


- 모집학생 : 사회통합 전형 14명

  (궁금하신 것이나 의문사항은 무조건! 760-3821! 친절히 안내드립니다.^^)


- 원서접수 : 2016. 12. 13(화) ~ 12. 15(목) 16:30 도착분까지, 접수 : 본교 1층 원서접수처

  (원서양식 등은 홈페이지에서 다운 받으시면 됩니다.)


- 1차 전형(서류전형) : 2016. 12. 16(금)~12. 20(화)

- 1차 합격자 발표 : 2016. 12. 21(수) 12:00 본교 홈페이지

- 2차 전형(학생&보호자 면접) : 2016. 12. 22(목) 18:00~ : 본교 1층 면접실

- 최종합격자 발표 : 2016. 12. 23(금) 13:00 본교 홈페이지

- 예비소집 : 추후 안내



Posted by 마산 청보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