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만의 함께 사는 세상 :: 스승의 날.

2013. 5.15 

 

스승의 날이다. 해가 갈수록 이 날이 참 쑥스럽다.

 

내가 이놈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들을 자격이 있는지...

 

많은 졸업한 제자들이 찾아오고 전화로 안부를 묻는다. 나의 존재를 확인하는 순간이다.

 

우리반 귀요미들은 사탕으로 목걸이를 만들어 주며 하루종일 걸고 다니란다. 고마운 놈들이다.

 

이 놈들과 함께하는 난 행복한 교사다.^-^ 

 

'교단일기&교육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태봉고 축제에 다녀오다.  (0) 2014.01.25
마피아 게임.  (0) 2014.01.25
스승의 날.  (0) 2014.01.25
벚꽃 축제.  (0) 2014.01.25
부모님 상담.  (0) 2014.01.25
2013. 2학년 2반  (0) 2014.01.25
Posted by 마산 청보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