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립대안 경남꿈키움중학교

중학생 창작시<2편>

728x90

어제 글에 이은 중학교 2학년 아이들의 창작시 2편입니다.



어떻게 읽으셨나요? 어떤 느낌이 들었나요?^^


저는 우리 아이들이라 그런지, 아는 애들이라 그런지 더 애잔하고 감동있었습니다. 사회 수업이지만 한번씩 시 쓰는 수업도 괜찮은 것 같습니다. 아이들은 이렇게 자라고 있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