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만의 함께 사는 세상 :: [요리초보아빠의 요리도전기]개운한 것이 그립다!! 맑은 쇠고기국 도전기!

원래 쇠고기국은 얼큰한 것이 제맛이나! 6살된 딸아이가 매운 것을 못 먹기에.ㅠㅠ..맑은 쇠고기국에 도전해 봤습니다.

ㅋ. 참고로 전 올해 휴직하면서 요리를 처음 접한 요리왕초보 아빠입니다. 저의 요리 철학은! 맛은 비슷하게! 색깔은 다양하게! 짜지않게! 입니다.^-^;

자 우선 재료를 준비하시고

<맑은 쇠고기국>

주재료 - 국꺼리용 쇠고기(마트에서 샀습니다.), 그림에 보이시는 것처럼, 무우, 양파, 대파, 생강가루, 마늘 찌은 것, 국간장, 한숟가락의 소금 입니다.

몇번을 강조하지만 국을 끓일 땐 무조건!!! 육수 필수입니다. 육수 끓일 땐 전 무조건 큰 멸치나 다시마 넣습니다. 두개 다 있으면 두개 다 넣고 끓이구요. 팔팔팔!!! 끓고 나면 멸치와 다시마는 꺼냅니다. 이 육수는 따로 보관하시구요.

빈 냄비에 가스렌지 불을 켭니다. 중간불로 하세요. 센불로 하면 금방! 익어버립니다. 쇠고기를 먼저 넣구요. 볶습니다. 소고기는 금방 익습니다. 하니 눈을 떼시면 안됩니다. 다 익히시지 마시고 반 쯤익히시구요. 바로! 무우를 넣습니다. 무우에서 물이 나와서 타지 않더라구요. 마늘 찌은 것과 생강 가루 넣으시구요. 

이쯤 되어 아까 끓여 두었던 육수를 투하합니다. 쏴!!!!

그리곤 강한 불로 화르르르!!!!

여기서 잠깐!!! 불을 강불로 하시면 갑자기 찌꺼기 같은 것들이 국물 표면에 우~~생깁니다. 숟가락이나 국자로 다 걷어내 주세요. 왜 생기는지는 모르겠으나 영 비주얼도 안 좋구요. 완전 맛없어 보입니다. 요리고수님들을 봐도 걷어내라고 하시네요.ㅎ.

계속 걷어내야 합니다. 한번만 걷으면 사라지는게 아니더라구요. 이부분에서 맑은 쇠고기국은 조금 귀찮습니다.(?)

다 걷어내고 나시면 맑은 국물이 보입니다. 이쯤 양파 투척! 양파는 상당히 빨리 익기 때문에 주로 요리의 제일 마지막쯤에 넣더라구요. 대파도 마찬가지구요.

간을 봐주셔야 겠죠? 소금 한 숟가락 넣어주시고! 국간장 한 숟가락씩 넣어주시고~

한방에 간을 조절하는 것은 소금같구요. 국간장은 섬세한 맛을 결정 짓는 것 같습니다. 짜운듯 싱거운 듯 묘한 맛이 나면? 일단 끓이세요. 끓으면 국물이 줄어들면서 간이 맞아갑니다. ㅎ. 그래서! 미역국은 끓일 수록 맛있죠.

완성!!!

나쁘지 않죠? 간도 맞았습니다. 차라리 싱거운 것이 낫습니다. 싱거우면 소금 따로 준비하셔서 드시는 분이 간을 맞추면 되구요. 짜면 작살입니다!! 다시 물을 부으면 물의 온도가 팍 낮아지기 때문에 재료들에게도 영향을 미칩니다. 싱겁게 만든다고 생각하시고 요리하시면 마음이 편합니다.^-^

쇠고기국은 아침에 바쁠때도 밥만 말아먹고 가면 되기에 훌륭한 국입니다. 한 이틀은 견딘 것 같습니다. 어때요? 어렵지 않죠? 

함께 조기 구이도 준비해 봤습니다.

주재료 - 조기, 소금, 밀가루

밀가루가 특별합니다. 조기를 바로 후라이팬에 올리시지 마시구요. 밀가루옷을 양쪽으로 입혀주세요. 꼼꼼하게 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대충이라도 밀가루를 찍어서 굽습니다. 밀가루가 고기를 더 바싹하게 해 주구요. 고기살이 떨어지질 않습니다. 여기서 잠깐!!! 조기 생각보다 잘 안 익습니다. 고기가 익었는 지는 목바로 옆, 즉 아가미 옆살이 익었는지를 확인하시면 됩니다. 수고스럽더라도 체크 하셔야 합니다. 살이 노릇노릇하다고 해서 다 익은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명심하세요.

이리저리 돌려가며 굽습니다.

완성입니다. 아이들이 생각외로 잘 먹습니다. 아이입에 잘 들어가면 정말 뿌듯하지요.^--^

오늘 요리 완성판입니다.

비쥬얼 괜찮나요? 맛은 각각 훌륭합니다. 그런데 잠깐!!! 주의할 점은?? 육류와 어류는 동시에 먹으면 약간의 비린내가 납니다. 돼지고기김치찌게와 고등어구운 것을 먹어도 비슷한 맛이 나죠. 뭐 상관없으시면 괜찮구요. 전 약간 버겁더라구요. 이부분에선 메뉴의 미스가 안타깝습니다.

하지만 제가 요리를 선택하는 방법은 오직 하나!!! 집에 무슨 재료가 있는가 입니다. 재료가 있는 것을 보고나면 그 재료로 제가 먹었던 음식이 떠오르고 그럼 그 음식을 어떻게 만드는지 대충 찾아보고 만듭니다.

다시말씀드리지만 가게의 맛을 상상하시면 안됩니다. 비슷~~하면 됩니다. 밥이랑 먹기에 구색만 맞으면 됩니다. 요리...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초보 아빠들이여! 도전해 봅시다.!!!도~~~전!!!

Posted by 마산 청보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